공부방


피곤하고 기운이 없을 때 먹는 자양강장제나 피로해소제의 주성분은 타우린이다. 타우린은 당(糖) 분해를 촉진하는 유전자를 활성화 해 우리 몸에 부족한 에너지를 만든다. 이로 인해 피로 해소 효과를 낼 뿐 아니라 근육·심혈관·콩팥·간 건강을 유지하는 역할도 한다.

 

근육이 수축하고 이완하는 데는 칼슘이 필요하다. 칼슘이 근육세포 안으로 들어가면 근육이 수축하고, 밖으로 빠져나가면 근육이 이완된다. 타우린은 칼슘을 근육세포 안팎으로 이동시키는 기능을 활성화해 근육의 에너지양을 늘린다. 같은 방식으로 심장 세포 내 칼슘 농도를 조절해 심장 근육의 혈액 펌프질을 돕기도 한다. 그래서 타우린은 심장 기능이 떨어지는 질환인 심부전의 치료제로 쓰인다. 심장으로 통하는 혈액을 원활히 이동시키고 혈압을 안정시키는 타우린의 성질을 이용한 것이다.

 

타우린은 콩팥과 간 기능 회복에도 도움이 된다. 타우린이 몸 안에 있는 나트륨을 배출시키는 이뇨작용을 하면, 나트륨으로 인한 콩팥 손상이 줄어든다. 또한 담즙 분비를 촉진하는 등 간 기능을 높여 숙취 해소에도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타우린은 고농도로 많이 섭취해도 몸에 쌓이거나 독성이 생기지 않는다는 특징이 있다. 더불어 뇌의 혈관 장벽으로 쉽게 투과돼 흡수되기 때문에 음식으로만 섭취해도 효과가 나타난다. 타우린은 간에서 만들어지는데, 이는 우리 몸이 필요로 하는 양의 절반에 불과하므로 나머지 절반은 음식으로 보충하는 게 좋다. 하루에 200~1000mg의 타우린을 음식으로 섭취하면 된다. 타우린은 해산물에 풍부하다. 100g을 기준으로 봤을 때, 소라에는 1536mg, 굴에는 1163mg, 참치에는 954mg의 타우린이 들어 있다. 낙지·게·새우·미역·바지락·조개에도 풍부하다.

 

한편, 평소 스트레스를 많이 받거나 최근 수술한 사람, 육식을 즐기는 사람은 타우린이 소변으로 많이 빠져나가 체내에 부족하기 쉽다. 이런 사람은 타우린 섭취에 더욱 신경 써야 한다.


출처 :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5/11/2017051101736.html

 

profile 정말 사랑한다면
아껴주세요..
엮인글 :
http://www.angelbeat.kr/xe/37896/3ca/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2 IT 시스코 Cisco AP 기본 설정방법 구도현 2019-11-24  
61 IT 네트워크 정기점검 기본 명령어 구도현 2019-11-23 4
60 Life 술, 정 피할 수 없다면… 안주 '똑똑하게' 고르자 구도현 2019-11-10  
59 IT Windows 에서 노트북 배터리 수명 확인하는 방법 구도현 2019-10-30 1
58 Life 에어컨 속 세균 드글드글… 간단 청소법 구도현 2019-06-19 274
57 IT 공유기 제조사별 접속주소 및 초기 아이디, 패스워드 구도현 2019-05-05 84
56 Life 매일 마시는 커피, 毒 안 되게 하려면? 구도현 2017-10-15 18
55 pet 고양이가 당신을 사랑한다는 증거 11 구도현 2017-07-30 27
54 Life 복용 후 운전하면 안 되는 약 구도현 2017-06-13 56
53 Life 치약에 물 묻히고 이 닦을까? 그냥 닦을까? 구도현 2017-06-13 29
52 Life 굳고 퇴화한 뇌…말랑말랑, 생생하게 되돌려볼까 ② 구도현 2017-05-12 28
51 Life 굳고 퇴화한 뇌…말랑말랑, 생생하게 되돌려볼까 ① 구도현 2017-05-12 22
» Life 피로회복제 성분 타우린, 음식으로 보충하려면? 구도현 2017-05-12 19
49 IT [안드로이드] 외장 SD 카드 경로 구도현 2017-03-01 105
48 Life 와이키키 발음교정기용 발음연습문장 file 구도현 2017-02-25 1862
47 Life 과욕이 '웨이트 부상' 불러… 안전하게 운동하는 TIP file 구도현 2017-02-07 43
46 Life 서핑, 건강하게 즐기기 구도현 2016-08-03 103
45 News “기업 확장 고민 중이라면… 레고社 배워라” 구자경 2013-10-19 8715